세종시 효자버스 두루타 시내버스로 갈아탄다
상태바
세종시 효자버스 두루타 시내버스로 갈아탄다
  • 세종/ 유양준기자
  • 승인 2021.04.26 17: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달 3일부터 BRT 등 적용
주민 이용편의 증진 기대 
세종시 수요응답형버스 두루타 [세종시 제공]
세종시 수요응답형버스 두루타 [세종시 제공]

세종시는 수요응답형버스 두루타가 내달 3일부터 일반 시내버스 환승이 가능해진다고 26일 밝혔다.

시는 지난 2019년 12월부터 두루타를 장군면에 처음 도입한 이후 환승 시스템 마련에 지속 노력해 왔으며 대전시와 티머니 협의 하에 환승시스템을 마련했다.

따라서 환승 가능한 교통 수단은 시가 운영하는 BRT, 시내버스, 마을버스 전체가 가능하며 두루타 간 환승과 대전에서 운영하는 B1, 1002번도 환승이 가능하다.

이용객은 요금이 낮은 교통수단에서 높은 교통수단으로 환승 시 차액을 결제하게 되며 이용요금이 같거나 낮은 수단으로 이동시는 무료로 이용할 수 있게 된다.

세종시 수요응답형버스 두루타 [세종시 제공]
세종시 수요응답형버스 두루타 [세종시 제공]

교통기능이 탑재된 카드로 요금 지불을 해야 혜택을 볼 수 있고 현행 환승 정책에 따라 하차시간 기준 회당 60분 이내, 3회까지 가능하다.

이번 환승 시스템 구축으로 두루타 이용 승객의 요금 부담 경감과 대중교통 이용률 증진효과도 볼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한편 김태오 시 건설교통국장은 “두루타도 환승이 가능해지면서 대중교통 간 연계성 또한 강화될 것”이라며 “교통편의 증진을 통한 읍·면 지역 주민들의 정주여건 또한 개선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전국매일신문] 세종/ 유양준기자
yjyou@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