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민간사업자 등 도로점용료 최대 50% 감면
상태바
세종시, 민간사업자 등 도로점용료 최대 50% 감면
  • 세종/ 유양준기자
  • 승인 2021.05.10 15: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종시는 올해 정기분 도로점용료를 최대 50%까지 감액한다. 사진은 세종시청사 전경.
세종시는 올해 정기분 도로점용료를 최대 50%까지 감액한다. 사진은 세종시청사 전경.

세종시는 올해 정기분 도로점용료를 최대 50%까지 감액한다고 10일 밝혔다.

시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경제적 피해를 최소화하고자 전년도 감면을 받지 못했던 경우에는 지난해분 25%와 올해분 25% 등 50%가 감액 부과되며, 전년도 감면을 받았거나 올해 처음 부과되는 도로점용료는 25% 감액 부과된다.

단, 공공기관및 지방공기업은 대상에서 제외된다.

시는 이번 정책으로 연간 도로점용료 17억 5000만원(1520건) 중 6억 3000만원(1362건)의 부담완화 효과가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우정훈 시 도로과장은 “이번 조치로 코로나 19로 인한 피해를 겪고 있는 소상공인 및 시민들에게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전국매일신문] 세종/ 유양준기자
yjyou@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