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갑차 전복 사고' 이지훈 선수, 두산베어스 '나라사랑 시구'
상태바
'장갑차 전복 사고' 이지훈 선수, 두산베어스 '나라사랑 시구'
  • 홍상수기자
  • 승인 2021.06.08 14: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보훈청, 국가유공자 시구 실시
호국보훈의 달을 맞이해 잠실야구장에서 국가유공자인 이지훈 선수가 나라사랑 시구를 실시했다. [서울보훈청 제공]
호국보훈의 달을 맞이해 잠실야구장에서 국가유공자인 이지훈 선수가 나라사랑 시구를 실시했다. [서울보훈청 제공]

서울지방보훈청(청장 이성춘)은 호국보훈의 달을 맞이해 최근 잠실야구장에서 두산베어스와 함께 국가유공자 나라사랑 시구를 실시했다고 8일 밝혔다.

이날 시구자로 선정된 이지훈 선수는 2010년 대대훈련 중 장갑차 전복 사고로 두 다리를 잃었으나 수차례 수술과 재활과정을 견뎌내는 불굴의 정신력을 발휘해 아픔을 딛고 재기에 성공, 패럴림픽 아이스하키 국가대표가 됐다.

이 선수는 2018 평창 동계 패럴림픽에서 동메달을 수상했고 현재 상이군경 체육회 양궁선수로 새로운 도전을 시작했다. 

이지훈 선수는 “뜻깊은 날에 시구를 하게 돼 영광”이라며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대한민국을 위해 희생하신 분들을 기억하는 시간을 갖기를 바란다 . 대한민국 파이팅!”이라고 말했다. 

[전국매일신문] 서울/ 홍상수 기자
HongSS@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