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벅스, 6일부터 제주 4개 매장서 일회용컵 퇴출
상태바
스타벅스, 6일부터 제주 4개 매장서 일회용컵 퇴출
  • 김윤미기자 
  • 승인 2021.07.02 1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타벅스 제주 4개 매장에서 쓰이는 리유저블컵. [스타벅스커피 코리아 제공]
스타벅스 제주 4개 매장에서 쓰이는 리유저블컵. [스타벅스커피 코리아 제공]

앞으로 제주지역내 스타벅스 매장에서 '일회용컵'이 사라진다.

스타벅스커피 코리아는 오는 6일부터 제주 지역 4개 매장을 '일회용컵 없는 매장'으로 운영한다고 2일 밝혔다.

해당 매장은 제주서해안로DT점, 제주애월DT점, 제주칠성점, 제주협재점이다.

일회용컵 대신 보증금 1000원을 내고 리유저블컵(다회용컵)을 사용할 수 있다. 

다회용컵은 영하 20도에서 105도 온도까지 견딜 수 있어 따뜻한 음료와 아이스 음료에 모두 쓸 수 있다.

소비자가 다회용컵을 이들 매장이나 제주공항에 설치된 반납기에 넣으면 보증금을 돌려받을 수 있다. 회수된 컵은 전문 기관의 세척을 거친 뒤 다시 사용한다.

스타벅스는 오는 10월까지 제주 지역 내 모든 매장에서 일회용컵을 퇴출할 계획이다. 제주 지역에서 다회용컵을 사용하면 일회용컵을 연간 약 500만개 감축하는 효과가 기대된다.

[전국매일신문] 김윤미기자 
kym@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