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매TV] 강남구, 지하철 안심거울로 불법촬영 막는다
상태바
[전매TV] 강남구, 지하철 안심거울로 불법촬영 막는다
  • 박창복기자
  • 승인 2021.07.20 09: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성1인 가구 밀집 인근 논현·학동·언주역 등 7곳에 설치

서울 강남구(구청장 정순균)는 지하철역 불법촬영을 방지하고 여성 대상범죄를 예방하기 위해  지하철역사에 안심거울을 설치했다고 20일 밝혔다.

안심거울은 강남경찰서, 서울교통공사, 구민참여단과 함께 ‘여성안전 클러스터 구축업무 협약’의 일환으로 진행됐다.

지하철 역사에 설치된 안심거울. [강남구 제공]
지하철 역사에 설치된 안심거울. [강남구 제공]

구는 행정안전부 생활안전지도 지하철 성범죄 위험도 빅데이터 분석을 활용해 여성1인 가구 밀집지 인근 논현역, 학동역, 언주역 3개 지하철역사의 에스컬레이터 및 계단 등 7곳에 설치했다.

 

[전국매일신문] 서울/ 박창복기자 
parkch@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