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석열, 김경수 징역형에 "현 정권의 심각한 하자 증명"
상태바
윤석열, 김경수 징역형에 "현 정권의 심각한 하자 증명"
  • 서정익기자
  • 승인 2021.07.21 15: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윤석열 전 검찰총장 [총장측 제공]
윤석열 전 검찰총장 [총장측 제공]

윤석열 전 검찰총장은 21일 김경수 경남지사가 '댓글조작 혐의'로 징역2년이 확정된 것과 관련 "사법부에서 장기간에 걸친 깊은 심리를 걸쳐 판결한 결과를 존중한다"고 밝혔다.

윤 전 총장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글을 올려 "'국정원 댓글사건'과도 비교할 수 없을 정도 규모의 여론조작, 선거공작의 실체가 만천하에 드러났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어 "결국 현 정권의 정통성에 근본적이고 심각한 하자가 있음이 사법부 판결로 확인됐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이번 대선에서도 다양한 방법의 여론 조작이 이어지고 있는데 국민들께서 ‘민의를 왜곡하는 어떠한 시도’도 좌시하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전국매일신문] 서정익기자 
seo@jeonmae.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