尹 "朴 수사 송구"…이준석 "다시 탄핵의 강 들어가는 발언"
상태바
尹 "朴 수사 송구"…이준석 "다시 탄핵의 강 들어가는 발언"
  • 서정익기자
  • 승인 2021.07.21 16: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1일 오전 이준석 당 대표는 서울 여의도 국회 회의실에서 당 대표-중진의원 연석회의에 참석했다. [국민의힘 제공]
21일 오전 이준석 당 대표는 서울 여의도 국회 회의실에서 당 대표-중진의원 연석회의에 참석했다. [국민의힘 제공]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는 21일 윤석열 전 검찰총장의 대구 발언 논란에 대해 "탄핵의 강으로 다시 들어가는 취지의 발언"이었다고 지적했다.

전날 윤 전 총장은 대구를 찾아 박근혜 전 대통령에 대해 "존경할 만한 부분이 다 있다"며 박 전 대통령 수사에 "마음속으로 송구한 부분도 없지 않다"고 밝힌 바 있다.

이에 대해 이 대표는 이날 "저는 탄핵에 대해 대구 연설에서 나중에 윤 전 총장이 오실지 모른다는 생각에 '그 강을 내가 건너자' 하고 치고 나가서 그 강을 건넜다고 생각했는데 (윤 전 총장의 발언은) 다시 그 강으로 들어가는 취지의 발언이었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 대표는 지난달 3일 대구에서 열린 당 대표 경선 합동연설회 당시 자신이 "(박근혜 전 대통령) 탄핵은 정당했다고 생각한다"고 말하며 지역민들에게 '탄핵의 강'을 건널 것을 호소했다.

또 이 대표는 "정치적 표현이라서 왜 그런 말을 했는지는 이해가 간다"면서도 "윤 전 총장이 장외에 머무는 이유가 중도 확장성을 가지려고 (입당을) 늦춘다는 것이 공통의 이해인데, 그 발언은 저희 중에서도 오른쪽으로 가는 발언"이라고 말했다.

이어 "'님아, 그 강에 빠지지 마오'라고 다시 한번 말씀드리고 싶다"며 "그것(탄핵)을 연상시키는 발언은 저희 당에 입당하고자 하는 주자들은 자제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전국매일신문] 서정익기자 
seo@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