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구군, 교통문화지수 '우수' 선정
상태바
양구군, 교통문화지수 '우수' 선정
  • 양구/ 오경민기자
  • 승인 2021.08.01 17: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내 군 부문 유일 A등급 획득
각종 교통안전 강화사업 주효
강원 양구군은 군 부문 교통문화지수 우수 지자체로 선정됐다. 사진은 양구군청사 전경.
강원 양구군은 군 부문 교통문화지수 우수 지자체로 선정됐다. 사진은 양구군청사 전경.

강원 양구군은 전국 229개 시·군·구 중에서 군 부문 교통문화지수 우수 지자체로 선정됐다고 1일 밝혔다.

이 선정은 한국교통안전공단이 전국에 실시한 교통문화지수 실태조사 결과다.

이번 조사에서 군은 85.13점으로 도내 군 가운데 유일하게 A등급을 획득했으며 이로써 상과 상금 100만 원을 받게 됐다.

영역별 획득점수는 운전행태 영역(55점)이 49.49점, 교통안전 영역(25점)은 18.48점, 보행행태 영역(20점)은 17.15점으로, 총점 85.13점이다.

이처럼 군이 높은 점수와 A등급을 획득한 것은 지난해 교통안전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추진한 것이 주효했다.

군은 지난해 76개소의 고원식 횡단보도를 새로 설치하거나 정비했고 49개소에 속도제한 노면 표시를 실시했으며 속도제한 표지판은 36개소에 새로 설치하는 등 ‘시가지 안전속도 5030’을 위한 시설을 강화했다.

또한 과속단속 카메라는 2대를 신규로 설치했고 주정차단속 카메라는 1대를 새로 설치했다.

이밖에 교통안전시설물에 대한 민원이 발생하면 수시로 정비를 실시했고 소식지와 전광판, 현수막 등을 활용해 교통안전에 대한 홍보활동을 적극 전개해왔다.

[전국매일신문] 양구/ 오경민기자
ogm@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