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매TV] “최초 여성 의병장 윤희순, 역사에 길이 남길”
상태바
[전매TV] “최초 여성 의병장 윤희순, 역사에 길이 남길”
  • 춘천/ 이승희기자
  • 승인 2021.08.30 14: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9일 제86주기 윤희순 추모 헌다례…의사 애국정신 의미 되새겨
윤희순 의사 동상 시립청소년도서관서 의암공원 이전 후 첫 추모제

최초의 여성 의병장 윤희순 의사를 기리는 제86주기 추모 헌다례가 전날 강원 춘천 의암공원 윤희순 동상 앞에서 열렸다고 30일 밝혔다.

이번 헌다례는 지난 3월 시립청소년도서관에 위치한 윤희순 동상을 의암공원으로 이전한 후 처음으로 개최된 추모제다.

제86주기 윤희순 추모 헌다례. [춘천시 제공]
제86주기 윤희순 추모 헌다례. [춘천시 제공]

추모헌시 ‘태풍도 우러른 겨레의 횃불을 보았네’ 낭송, ‘안사람 의병가’, ‘유관순열사가’ 등의 추모 국악 공연, ‘춘천의병가 둔더리아리랑’ 등의 추모곡 공연 행사가 이어졌다.

이재수 시장은 “윤 의사는 애국애족의 정신으로 나라의 독립을 위해 평생을 애쓰신 인물”이라며 “윤희순 의병가사집 보존처리 사업 등 윤 의사의 업적이 역사에 길이 계승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제86주기 윤희순 추모 헌다례. [춘천시 제공]
제86주기 윤희순 추모 헌다례. [춘천시 제공]

한편, 한국 최초 여성 의병장 윤 의사는 ‘안사람 의병가’, ‘병적의 노래’ 등의 의병가를 지어 의병들의 사기를 높이는데 기여했다.

또한 탄약제조소를 운영해 여성 의병을 조직하는 등 항일 투쟁을 전개한 공적을 인정받아 1990년 애족장에 추서됐다.

[전국매일신문] 춘천/ 이승희기자
leesm@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