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유니세프 아동친화도시 인증' 획득
상태바
성남시 '유니세프 아동친화도시 인증' 획득
  • 이일영기자
  • 승인 2021.08.30 17: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동학대 공공화 사업 선도적 추진
허은 아동보육과장이 온라인 브리핑을 하고있다. [성남시 제공]
허은 아동보육과장이 온라인 브리핑을 하고있다. [성남시 제공]

경기 성남시가 유니세프로부터 ‘아동친화도시 인증’을 획득했다고 30일 온라인 브리핑을 통해 밝혔다.

인증 기간은 30일부터 오는 2025년 8월 29일까지 4년간이다.

이번 인증으로 아동친화도시 인증서와 현판을 받고 인증 로고 사용권을 갖는다.

또한 아동친화도시 글로벌 네트워크 일원으로 활동활 수 있는 자격과 함께 해외 협력사업과 조사에 참여할 수 있는 기회를 부여 받는다.

시는 아동이 권리의 주체로 건강하고 존엄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 사업을 지속적으로 펼쳐 나갈 계획이다.

우선 아동의 의견을 반영해 정책 사업을 발굴하고자 현재 11세부터 18세까지 50명으로 구성된 아동참여단을 8세부터 18세까지 60명으로 확대한다. 지역 내 70개 초등학교 4, 5학년생 1892명을 대상으로 매년 1회 실시하고 있는 아동 권리교육 대상을 순차적으로 저학년까지 확대해 아동권리에 대한 시민 인식개선에도 앞장선다.

현재 13개소가 운영 중인 어린이식당을 겸비한 다함께 돌봄센터는 내년까지 32개소로 늘리고 지난 6월 설치된 판교대장초등학교 내 학교돌봄터 등 공공돌봄 영역을 확대한다. 국공립어린이집은 내년까지 101개소로 늘리고 이용률 또한 35.1%에서 40%까지 높여나갈 계획이다.

[전국매일신문] 이일영기자
leeiy@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