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래픽뉴스] 이재명 27.8%·윤석열 26.4% '초접전'…홍준표·이낙연 '맹추격'
상태바
[그래픽뉴스] 이재명 27.8%·윤석열 26.4% '초접전'…홍준표·이낙연 '맹추격'
  • 김윤미기자 
  • 승인 2021.09.13 11: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SOI 조사결과

차기 대권주자 적합도 선호도 조사결과 이재명 경기지사와 윤석열 전 검찰총장 양강구도속 국민의힘 홍준표 의원과 민주당 이낙연 전 대표가 맹추격을 하고 있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나왔다.

13일 한국사회여론연구소(KSOI)가 TBS 의뢰로 지난 10~11일 전국 만 18세 이상 1004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이 지사 27.8%, 윤 전 총장 26.4%로 근소한 차이를 보였다.

이 지사는 전주보다 0.2%포인트 하락했으며 윤 전 총장은 전주와 동일한 선호도를 보였다.

이 가운데 홍 의원과 이 전 대표가 각각 2.8%포인트, 4.6%포인트 올라 16.4%와 16.3%로 맹추격하고 있다.

이어 최재형 전 감사원장·유승민 전 의원 각 2.3%, 추미애 전 법무부 장관 2.1%,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 1.4% 등의 순이었다.

범 진보권 차기 대선후보 적합도 조사에서 이 지사 28.7%, 이 전 대표 25.1%로 두 후보 사이 격차는 오차범위 내인 3.6%포인트로 좁혀졌다.

이어 추 전 장관 5.2%, 민주당 박용진 의원 4.6%, 정세균 전 국무총리 3.6% 순이었다.

범 보수권 차기 대선후보 적합도 조사에서는 홍 의원이 28.7%로 28.1%를 기록한 윤 전 총장을 제쳤다.

이어 유승민 전 의원 11.9%, 안철수 대표 3.8%, 최재형 전 감사원장 3% 순으로 나타났다.

이번 조사에서 지지 후보 교체 의향 물음에 70.8%가 '의향 없다', 22.7%가 '의향 있음', 6.5%가 '잘 모르겠다'였다.

한편 정당 지지도는 국민의힘 36.1%, 민주당 33.7%로 집계돼 양당 간 격차는 오차범위 내로 좁혀졌다.

이어 열린민주당 7.5%, 국민의당 6.9%, 정의당 2.6% 순이었다.

이번 조사의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 ±3.1%포인트로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전국매일신문] 김윤미기자 
kym@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