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정 "中企·소상공인 대출만기 재연장·상환유예"
상태바
당정 "中企·소상공인 대출만기 재연장·상환유예"
  • 이신우기자
  • 승인 2021.09.15 10: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상공인 금융지원안 확정
윤호중 "위드코로나 TF 설치"
고승범 금융위원장(오른쪽)이 15일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더불어민주당 중소기업·소상공인 금융지원 당정협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국회사진기자단]
고승범 금융위원장(오른쪽)이 15일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더불어민주당 중소기업·소상공인 금융지원 당정협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국회사진기자단]

더불어민주당과 정부는 15일 중소기업·소상공인 추가 금융지원안을 마련했다.

당정은 이날 국회에서 당정협의회를 열고 코로나19 위기 지속에 따라 이달 말로 끝나는 중소기업·소상공인에 대한 대출만기 연장과 상환유예 조치를 내년 3월까지 다시 연장하기로 했다.

민주당 박완주 정책위의장은 이번 조치에 대해 "코로나19 확산 지속에 따라 중소기업·소상공인의 어려움을 감안한 것"이라며 "2차 만기가 이달 도래하기 때문에 당은 당정 실무협의 때 만기연장 방안을 계속해서 요구했다. 그 논의 결과를 오늘 당정협의를 통해 확정했다"고 밝혔다.

지난해 4월 이후 두 차례 연장을 거쳐 만기 연장된 대출액은 210조원, 원금상환 유예액과 이자상환 유예액은 각각 12조원과 2천억원이다.

윤호중 원내대표는 회의 모두발언에서 "지난 7월까지의 금융지원 규모는 총 222조원 이지만 여전히 코로나19 상황이 나아지지 않아 당은 대출만기 연장과 상환유예 조치를 적극적으로 검토해달라고 정부에 요청했다"며 "당정은 '위드(with) 코로나' 상황에 맞는 방역, 민생, 경제 대책을 위해 '위드 코로나 TF'를 설치·운영키로 하고 내일 첫 회의를 시작으로 차근차근 준비해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전국매일신문] 이신우기자
leesw@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