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구, 정부합동평가 서울 25개 자치구 중 ‘최우수구’
상태바
강동구, 정부합동평가 서울 25개 자치구 중 ‘최우수구’
  • 이신우기자
  • 승인 2021.09.17 09: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이스팩 재활용•환경미화원 환경개선 사업성과 인정
이정훈 서울 강동구청장. [강동구 제공]
이정훈 서울 강동구청장. [강동구 제공]

서울 강동구(구청장 이정훈)가 행정안전부가 주관한 ‘2021. 정부합동평가’에서 서울 25개 자치구 가운데 최우수구로 선정돼 3300만 원의 예산을 확보했다고 17일 밝혔다.

구는 행정안전부의 광역자치단체 평가를 토대로 서울시가 진행한 25개 자치구별 실적 평가 결과, 52개 지표 가운데 41개 지표에서 만점을 달성했다.

정성지표에서는 10개 지표 중 9개 지표에서 만점을 받아 뛰어난 성과를 인정받았는데, 그 중 우수사례로 선정된 아이스팩 재활용 사업을 통한 1회용품 감축 과 환경미화원 환경개선 실적은 전국 지자체에서 도입했거나 희망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구는 ▲자활근로 참여자의 탈수급 및 취·창업률 ▲노인일자리 목표 달성률 ▲국공립 어린이집 이용률 ▲온실가스 감축 노력 달성률 ▲5급 이상 관리직 여성공무원 임용목표 달성률 ▲성별영향평가 정책 개선율 등 주민생활과 밀접한 분야와 양성평등 실현 분야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이정훈 구청장은 “구의 우수한 행정 역량을 인정받는 의미있는 결과”라며 “앞으로도 더불어 행복한 강동구를 만들기 위해 모든 직원들과 함께 최선을 다 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전국매일신문] 이신우기자
leesw@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