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당 차병원 이성환 교수, 대한암학회 학술대회 최우수 연제상 2년 연속 수상
상태바
분당 차병원 이성환 교수, 대한암학회 학술대회 최우수 연제상 2년 연속 수상
  • 이일영기자
  • 승인 2021.10.12 15: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환자 맞춤형 치료 전략 기반 마련
이성환 교수 [분당 차병원 제공]
이성환 교수 [분당 차병원 제공]

차의과학대학교 분당 차병원 암센터 외과 이성환 교수가 ‘2021 대한암학회 학술대회 및 국제암컨퍼런스’에서 최우수 연제상을 수상했다고 12일 밝혔다. 이 교수는 국내 최초로 간·췌장암 환자의 데이터를 이용한 맞춤형 정밀 치료 연구로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 최우수 연제상을 수상했다.

이 교수는 간암 유전체 및 후생유전체, 단백체, 대사체 등 멀티오믹스 데이터를 활용해 수술 가능 간암 환자 중 조기 재발 위험이 높은 군을 혈액 검사를 통해 수술 전 미리 선별할 수 바이오마커를 개발했다. 지난해에는 췌장암의 분자 아형을 임상 데이터와 통합해 췌장암 환자 정밀 분류 시스템을 개발해 최우수 연제상을 수상한 바 있다.

이 교수는 간암·췌담도암이 가진 주요한 분자적 특성에 따라 환자를 정밀하게 분류해 암 진단 시 1:1 환자 맞춤형 치료 전략을 짤 수 있는 기반을 마련했다는 점에서 높은 평가를 받고 있다.

이 교수는 “이번 연구를 바탕으로 췌담도암을 비롯한 간암 환자의 실질적 치료 성적 향상이라는 목표를 가지고 임상과 기초를 모두 아우를 수 있는 의과학자로서 이점을 극대화해 중개 연구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현재 국내 최고로 인정 받고 있는 간, 췌담도암 다학제 진료팀과의 협력 연구를 통해 암 환자의 치료 성적 향상에 기여할 수 있는 연구를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전국매일신문] 이일영기자 
leeiy@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