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구 2만명' 강원 양구서 사흘간 15명 무더기 확진
상태바
'인구 2만명' 강원 양구서 사흘간 15명 무더기 확진
  • 양구/ 오경민기자
  • 승인 2021.09.09 15: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목욕탕 감염 가능성 등 역학조사…3단계 상향 검토 중
강원 양구지역에서 신규 확진자가 9일 오전에만 7명이 나왔다.
강원 양구지역에서 신규 확진자가 9일 오전에만 7명이 나왔다.

강원 양구에서 사흘간 신규 확진자가 15명이 나왔다.

9일 군에 따르면 오전에만 7명이 확진됐다. 이 중 3명은 전날 확진 판정을 받은 지인과 접촉으로 감염됐다.

보건당국은 목욕탕과 관련한 집단 감염 가능성이 있는 것으로 보고 역학조사관을 투입, 감염경로 등 역학조사를 조사 중이다.

이에 따라 군은 이날 전 주민을 대상으로 선별진료소에서 검사를 받으라는 긴급 문자를 발송했다.

군 관계자는 "단계 상향을 검토 중"이며 "양구에서 열릴 예정인 각종 스포츠 대회를 취소하는 방안도 고려하고 있다"고 밝혔다.

[전국매일신문] 양구/ 오경민기자 
ogm@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