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지진 책임소재 29일 규명되나
상태바
포항지진 책임소재 29일 규명되나
  • 포항/ 박희경기자
  • 승인 2021.07.24 14: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상조사위 조사 결과 발표
지난해 6월 포항시청서 열린 포항지진 진상조사위원회 의견 청취 모습. [연합뉴스]
지난해 6월 포항시청서 열린 포항지진 진상조사위원회 의견 청취 모습. [연합뉴스]

 

포항지진 책임소재가 29일 규명될 전망이다.

국무총리실 산하 포항지진 진상조사위원회가 이날 오후 2시 경북 포항시청에서 '포항지진 진상조사 결과 주민설명회'를 한다.

진상조사위는 그동안 조사한 사항을 주민에게 설명하고 질문을 받을 예정이다.

위원회는 포항지진 특별법 제정에 따라 포항지진의 구체적 발생 원인과 책임소재 진상을 규명하고자 지난해 4월 9명의 위원으로 구성돼 활동했으며 지난해 6월부터 여러 기관과 단체, 전문가, 시민으로부터 진상 조사를 위한 신청서를 받았다.

또 현장 주민 의견을 청취했으며 지열발전 부지와 시추장비를 조사했고 서면과 대질조사를 벌였다.

위원회는 지열발전사업의 부지선정 과정을 비롯해 추진과정이 적정했는지 조사하고 관련 법령, 제도, 정책, 관행의 개선과 대책수립 사항을 결정한다.

2017년 11월 포항지진이 발생한 후 국내외 전문가로 구성된 정부조사연구단이 1년여간 조사 끝에 2019년 3월 포항지진을 지열발전에 의한 촉발지진이란 결과를 발표했다.

이후 지난해 4월 감사원 감사결과 지열발전사업 추진과정에서 20여건의 위법·부당행위가 발생한 것으로 나타났다.

시 관계자는 "정부조사연구단과 감사원 감사 결과로 포항지진 원인과 위법·부당행위가 상당 부분 밝혀졌지만 이번 조사를 통해 진상이 더 명확하게 밝혀지리라 기대한다"고 말했다.

[전국매일신문] 포항/ 박희경기자
barkhg@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