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플레이스 245] 보령시, 함께 걷고 싶은 ‘대천천 산책로’ 새 단장
상태바
[핫플레이스 245] 보령시, 함께 걷고 싶은 ‘대천천 산책로’ 새 단장
  • 보령/ 이건영기자
  • 승인 2021.06.03 14: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총 11억 투입 인도 정비 등 3개 사업 추진
시민 휴식 위한 명품 힐링공간 기대 잔뜩
대천천 산책로. [보령시 제공]
대천천 산책로. [보령시 제공]

[전국은 지금 - 핫플레이스 245]
보령 대천천 산책로

충남 보령 대천천 산책로가 새롭게 단장된다.

3일 시에 따르면 지난 2017년 대천천 산책로 개설 이후 이용하는 시민의 수가 급격히 증가하고 있으며 특히 코로나 19로 인한 외부활동 감소로 산책로 이용빈도가 늘어남에 따라 올해 총 11억 원을 투입해 대천천 인도 정비, 대천천 산책로 조성, 대천천 인도개설 등 3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시는 대천천 인도정비사업에 1억7000만 원을 투입해 노후화되고 표면이 딱딱하고 미끄러워 사고 위험이 있던 기존 남대천교~죽정교 인도 구간을 탄성이 강하고 충격 흡수에 탁월한 탄성포장재로 정비를 완료해 이용자들의 편의 증진을 도모했다.

또한 4억 원을 투입해 기존 산책로와 연결되는 신평교~죽정교 구간 0.4km 산책로를 추가로 개설해 4차로 도로 횡단에 따른 사고 예방 및 불편을 해소하고자 대천천 산책로 조성사업을 이달 말까지 완료하기로 했다.

이와 함께 대천천 인도개설사업에 5억4000만 원을 투입해 화산교~청천저수지 구간 자전거 도로 옆 인도 2km 확장사업도 내달 말까지 완료키로 했다.

이 사업이 마무리되면 대천천은 시민들의 여유와 휴식을 위한 명품 힐링 공간으로 자리 잡게 될 것으로 기대된다.

김동일 시장은 “대천천 산책로 정비를 통해 코로나 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민들의 쉼터로 거듭날 것”이라며 “시민들에게 더욱 편리하고 안전한 휴식공간이 될 수 있도록 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대천천 산책로에는 충남도 유형문화재 제138호로 지정된 조선 시대에 남포·비인·서천 지역에서 한양으로 가는 길목에 놓여 있던 12칸 돌다리 ‘한내돌다리’가 복원돼 있으며 밤에는 빨간색 아치의 한내 인도교와 무지개 아치의 동대교에 불빛이 들어와 아름다운 야경도 즐길 수 있다.

[전국매일신문] 보령/ 이건영기자
leegy@jeonmae.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